민족의 대이동이라고 불리는 '설날'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설날 연휴에 고향을 찾는 분 많이 계시죠? 요즘에는 여행을 다니는 분도 많습니다만 말입니다^^ 이제 설날을 위한 준비가 한창 이실텐데, 특히 아이와 함께 장거리 이동을 계획하고 있는 부모님들이라면 이 글에 주목해주세요~ 아이들과 편안하고 건강한 연휴와 이동을 위해 반드시 알아두어야 할 사항은 무엇일까요?

1. 귀 먹먹한 현상

요즘 명절 연휴에는 고향은 물론 해외여행을 가기 위해서 비행기를 타는 사람들이 많이 있습니다. 비행기를 타면 누구나 경험하게 되는 것이 바로 비행기 이착륙 시 귀가 먹먹해지는 현상입니다. 귓속의 공기 압력과 대기압이 급격이 달라지면서 유스타키오관이 막혀 발생합니다. 가끔 높은 산을 가도 이 현상이 생기지요.



- 귀 먹먹한 현상 해결방법

가장 간단한 해결 방법은 침을 삼켜 목구멍 뒤 근육을 활동시켜 이관이 열리도록 하는 것입니다. 껌을 씹거나 물을 마시거나 하품을 합니다. 그래도 증상이 계속된다면, 코와 입을 막고 숨을 들이마신 후 내뿜어서 이관을 강제로 열어주는 방법이 있는데요. 하지만 압력으로 인해 내이가 손상될 수 있으므로 어지럼증이 나타난다면, 시도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영 유아의 경우에는 미리 우유병이나 젖꼭지를 빨리면 이관이 자주 열리게 되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2. 승차 2시간 전 식사 마치기

설날 연휴 장거리 이동을 힘들게 하는 것 중의 하나인 멀미증상입니다. 멀미 증상이 생기는 이유는 귀 안쪽의 평형기관이 차의 흔들림에 따라 계속 변하는 몸의 중심을 맞추려다 보니 일종의 과부하가 걸려 현기증과 어지럼증,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입니다.

멀미는 성인들도 겪는 증상이지만, 가장 민감한 나이는 2~12세입니다. 일반적으로 아이들이 성인에 비해 기관의 발달이 덜 되어있기 때문입니다.



- 멀미 예방방법

멀미를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약을 먹는 것입니다. 먹는 약은 차타기 1시간 전에 복용하고, 패치 타입은 최소한 4시간 전에 붙이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멀미약은 만2세 이하의 어린이에게 먹이면 안되고, 패치제의 경우 만 7세 이하는 사용하면 안된다는 것 명심하세요! 또한 감기약이나 해열제, 진정제를 복용중인 경우 멀미약을 먹어서는 안 됩니다.

멀미를 하는 아이라면 승차 2시간 전에는 식사를 마치고 과식하지 못하게 합니다. 버스에서는 진동이 덜한 앞자리에 앉는 것이 좋고. 차가 달리는 방향과 같은 방향으로 앉히는 것이 좋습니다. 또 이동중에 이야기를 들려주거나 놀이를 통해 아이의 관심을 돌리되, DMB시청은 어지럼증을 유발할 수 있으니 주의합니다.

3. 감기 예방

명절 연휴에는 장시간 여러 사람들과 함께 이동하거나 온가족이 한자리에 모여 지내는 만큼 감기 같은 호흡기 질환에 감염되기가 쉽습니다. 특히 아이들은 면역력이 약하기 때문에 더욱 조심해야겠지요?

- 감기 예방방법



건조한 차 안이나 실내에서는 환기를 자주 시켜주고, 물을 자주 마시도록 합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손발 씻기, 양치하기 등 청결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손은 모든 감염의 원인이기 때문에 손을 깨끗이 씻는 것만으로도 감기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즐거운 설 명절 연휴 건강하게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by 대교 2012. 1. 16. 12:08
  • 아레아디 2012.01.16 12:43 ADDR EDIT/DEL REPLY

    감기예방..중요해요.!
    아프면 안되죠.ㅎ

    • 대교 2012.01.16 14:25 신고 EDIT/DEL

      네^^ 정말 감기예방 중요하죠^^ 아레아디님도 감기 조심하세요^^

  • +요롱이+ 2012.01.16 13:36 신고 ADDR EDIT/DEL REPLY

    좋은 글 너무 잘 보구 갑니다^^

    • 대교 2012.01.16 14:25 신고 EDIT/DEL

      잘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밋첼™ 2012.01.16 14:28 ADDR EDIT/DEL REPLY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한가지... 비행기에서 코를 막고 내뿜는게 괜찮은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스쿠버 다이빙시에.. 외부 수압에 인해 막혀올 때엔 이퀄라이징으로 뿜어내는데...
    비행시엔 외부 압력이 약해지는 것이기에 뿜어내는건 위험하지 않나? 라는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완전 틀릴수도 있습니다)

    제 경우는 말씀하신대로 침을 삼키거나 물을 마시게 합니다^^

    • 대교 2012.01.16 15:11 신고 EDIT/DEL

      네~저도 그래서 이 방법은 참고로 적어 놓은 것이고 추천해드리고 싶지는 않아요^^
      그나저나 스쿠버 다이빙 하셨나요? 와~ 멋진데요. 그래서 왠지 전문가적은 설명이~~^^

  • 하늘엔별 2012.01.16 14:39 ADDR EDIT/DEL REPLY

    어릴 때 참 차멀미를 많이 했었는데 말이죠. ^^;;

    • 대교 2012.01.16 15:12 신고 EDIT/DEL

      저는 멀미를 전혀 하지 않았는데~ 요즘들어서는 버스를 타면 꼭 멀미를 해요.ㅠ 흑흑.. 괴로워요

  • 해우기 2012.01.16 15:09 ADDR EDIT/DEL REPLY

    ㅎㅎ 조부모님께서 모두 돌아가신 이후로...
    저는 부모님과 같은 지역에 살다보니..이런 불편함이 없네요...
    어릴적에는 ..거의......ㅎㅎ

    서울사는 동생네가...힘이 많이 들텐데......

    • 대교 2012.01.16 15:14 신고 EDIT/DEL

      뉴스를 보니 벌써부터 기차,버스예매에 들어가고, 귀경길 예상시간들이 나오더군요^^ 왠지 설이 왔다는 것이 실감나요^^

      후후~ 저희 집안 역시 저희집에서 차례를 지내서, 이런 불편함은 없어요^^ 하지만.. 가끔은 저도 차를 타고 시골에 내려가보고 싶다.. 라는 생각이 드는데.. 남들이 들으면 '안 가봐서' 그러는 거라고 하더라고요^^: 역시 고생길이겠죠~ㅠ 그래도 친척들 만나면 즐거우니~ 다들 즐거운 이동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 Zoom-in 2012.01.16 17:06 ADDR EDIT/DEL REPLY

    요즘은 비행기로 이동하시는 분들도 많죠.
    상식적인 이야기지만 몰라서 중이염 앓는 분을 본적이 있습니다.

    • 대교 2012.01.16 17:58 신고 EDIT/DEL

      네^^ 특히 나이드신 분들은 이런 것들을 잘 모르셔서 비행기 타시면 고생하시는 것 같더라고요 ㅠ

  • 솜다리™ 2012.01.16 18:00 신고 ADDR EDIT/DEL REPLY

    귀가 멍~한 현상.. 대처법이 있군요^^

    • 대교 2012.01.16 18:07 신고 EDIT/DEL

      보통 물을 마시는데~ 왠만해서는 귀가 멍한게 없어지더라고요^^

  • 핑구야 날자 2012.01.16 18:11 ADDR EDIT/DEL REPLY

    한강다리만 건너면 되서리.... 지방으로 내려가시는 분들을 보면 가끔은 부럽기도

    • 대교 2012.01.16 18:22 신고 EDIT/DEL

      저도그래요^^ 전 저희집에서 차례를 지내기 때문에, 지방으로 내려가시는 분들 보면 부러워요^^

  • 꽃보다미선 2012.01.16 22:32 ADDR EDIT/DEL REPLY

    저희는 다행이 저희집에서 다하네요 ^^
    좋은정보 잘봤습니당!

    • 대교 2012.01.17 09:32 신고 EDIT/DEL

      앗~ 저 역시 저희 집에서 차례를 지내요^^
      즐거운 설명절 보내시길 바랄게요^^

  • 주리니 2012.01.17 09:34 ADDR EDIT/DEL REPLY

    부산까지 장거리로 움직일 계획인지라 조심해야겠네요.
    아이들이 게임에 몰입해 있지 않을까 싶은데... 못하게 해야겠군요?

    • 대교 2012.01.17 11:20 신고 EDIT/DEL

      주리니님은 부산에 내려가시는군요. 즐겁고 안전한 귀성길 되시길 바랄게요^^

  • 롤패 2012.01.17 14:19 ADDR EDIT/DEL REPLY

    저는 비행기 멀미를 하는 거 같아요. 그래서 무슨 약을 하나 먹고 타야 죽지 않습니다. ㅠㅜ
    신혼여행 때 그것도 모르고 탔다가 죽는 줄 알았습니다. 흐흐흐.

    • 대교 2012.01.17 17:28 신고 EDIT/DEL

      헉 고생하셨네요 ㅠ 다른 교통수단은 괜찮으세요?
      전 멀미라고는 전혀 모르고 살았는데 요즘은 버스만 타면 속이..ㅠ 정말 멀미 너무힘들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