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KYO 오늘의 세상

 

 여름휴가 다녀온 후

지친 피부 관리하는 방법

 

 

 

 

여름철에는 높은 기온과 습도, 자외선 때문에 각종 피부병에 걸리기 쉬운데요~

특히 휴가 등으로 야외 활동이 잦아지는 여름에는 강한 자외선 등에 의한 피부 질환을 예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여름철에는 여드름이나 뾰루지 등과 같은 피부 트러블이 자주 일어나기 때문에

탄력 있고 매끈한 피부를 유지하기 위해 적절한 관리가 필요하답니다.

그럼 여름철 피부 관리를 위해 어떤 방법들이 있는지 함께 알아보기로 해요~! ^0^

 

 

 

대교 오늘의 세상

여름철 피부 관리 방법 

 

  자외선 차단제 제대로 알고 바르기

 

자외선 차단제의 차단 지수가 무조건 높은 게 좋은 제품은 아닙니다. 자외선 차단제는 UVB를 기준으로 자외선 차단

지수가 15 이상, PA+이면 일상생활에서는 충분하답니다. 무조건 높은 지수의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할 필요가 없기

때문이죠~ 야외활동 시에는 30분 전에 바르고 나가는 것이 좋으며 SPF 30 이상, PA++의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야외활동 중에는 땀과 물이 섞일 수 있기 때문에 상황에 따라 많은 양을 바르기보다는 덧발라 주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베이비파우더 사용하지 말기

 

땀띠에 난 부위에 베이비파우더를 바르면 도움이 된다고 알고 계시죠~? 이미 우리 몸에 땀띠가 생긴 경우에는

베이비 파우더를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파우더가 땀과 뒤섞여 오히려 땀구멍을 막고 땀띠를 더욱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이죠. 그리고 피부에 물을 뿌리면 오히려 피부에서 수분 증발을 촉진 시키기 때문에 피부를 더 건조하게

만들 수 있으니 꼭 알아두세요!

 

 

 

 

  피부 타입에 맞게 관리하기 

 

- 지성피부

 

지성피부는 다른 피부 타입에 비해 피지 분비량이 많기 때문에 여름철에는 특히나 피부의 번들거림이 심해질 수

있는데요~ 비비크림이나 수분 크림 같은 제품을 잘못 바르면 오히려 피부 트러블이 쉽게 일어날 수 있기 때문에

피지 조절제를 먹는 방법이나 기능성 화장품을 이용하는 방법도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지성 피부인

경우 화장품을 사용할 때 유분기가 없는 스킨, 로션을 사용하여 피부의 번들거림을 완화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 건성피부

 

건성피부는 피지 분비량이 다른 피부 타입에 비해 적어 건조증이 심해지면 심한 각질 현상까지 나타날 수 있습니다.

다른 피부에 비해 수분이 부족하기 때문에 많은 제품을 바르기보다는 보습력이 좋은 제품으로 수분 공급과 유ㆍ수분 균형을 맞춰주는 것이 중요하겠죠~? 폼 클렌징 사용 후에는 스킨, 로션을 발라줌으로써 건조해지는 것을 방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복합성 피부

 

복합성 피부는 피부 타입이 부위마다 다른 피부를 뜻합니다. 여름이 되면 복합성 피부는 지성피부로 대다수 바뀔 수

있는 타입인데요~ 그래서 복합성 피부 타입은 외부에 의해 쉽게 자극받을 수 있기 때문에 클렌징은 물론 스킨과 로션 같은 기초화장품을 바를 때에도 성분에 신경을 쓰고 피부의 특징에 맞게 꼼꼼하게 피부관리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by 대교 2014. 8. 22. 1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