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뱃돈은 신경 쓰지 않으면 흐지부지 써 버리거나 엄마의 쌈짓돈이 되기 쉬워요. 그러나 잘 사용하면 아이가 돈의 가치를 알고 쓰는 법을 배우는 경제교육의 첫걸음이 될 수 있는데요! 설날 동안 부모님과 친척들로부터 받은 세뱃돈을 아이가 알차고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세뱃돈으로 경제 교육을 지도해주세요.








설레는 아이의 마음은 아랑곳하지 않고 ‘저금하라’고 일방적으로 말하거나 세뱃돈을 가져가 버리는 부모님들이 계세요. 물론 저금을 하는 것은 좋은 습관이지만, 아이가 동의하지 않으면 경제교육으로서 의미가 없어요. 또, 부모님이 돈을 가져가는 것도 바람직하지 않아요. 부모가 자신과 아이의 돈을 구분하지 않으면 아이도 자라서 부모의 돈을 자신의 돈이라고 생각할 수 있답니다. 따라서 세뱃돈을 결과적으로 어떻게 쓰든, 아이와 부모가 함께 용돈의 쓰임을 결정하고 그에 따라 사용해 보는 것이 경제교육의 첫걸음이라 할 수 있어요.







세뱃돈 같은 뭉칫돈은 저축하기 좋지만, 무작정 저축하라는 것은 어릴 때나 통하는 말이에요. "엄마가 저금해 줄게" 라며 아이의 돈을 가져가는 행동도 삼가는 것이 좋아요. 부모님의 의도와는 달리, 아이는 억울하게 돈을 빼앗긴다고 생각할 수 있기 때문이에요. 만약 부모님이 아이 대신 저축해주기로 했다면 실제로 돈을 저축한 다음 아이에게 잔고를 보여주어야 해요. 하지만 이보다 더 중요한 것은 '저축하는 이유'를 아이와 제대로 이야기해보는 것이에요. 무조건 돈을 아끼라고 강요하는 것이 아니라 ‘그 돈을 저축한 다음 네가 쓰고 싶은 곳에 제대로 쓰자’고 알려주는 것이 중요해요.







경제전문가들은 아이에게 3개의 통장이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있어요. 바로 '소비용 통장'과 '저축용 통장', 세뱃돈이나 특별한 날 받은 돈을 보관할 수 있는 '비상금 통장'이 그것이에요. 어릴 때부터 통장 관리하는 습관을 들이면 아이가 커서 월급을 관리할 때도 유용해요. 세뱃돈을 모아 세 가지 통장을 만들어 관리하는 계기로 삼아보세요.







부모와 함께 은행에 방문하는 것도 좋은 경험이에요. 입금하는 모습을 보여주거나 아이가 좋아하는 캐릭터 통장을 만들어 줄 수도 있답니다. 또 통장에 돈을 넣으면 이자가 생기고, 은행은 다양한 금융 상품을 운영한다는 사실을 자연스럽게 말해주며 금융에 관심을 갖는 계기로 삼아보셔도 좋아요.








돈을 불리려면 돈의 흐름을 이해해야 해요. 이때 주식을 사서 매매가의 흐름을 살펴보면 자본의 움직임을 이해하는 좋은 기회가 될 거예요. 우량주는 매매가가 몇십만 원에 달해 여러 주를 살 수는 없지만, 단 한 주만으로도 주식에 대한 아이의 관심을 불러일으키기 충분해요. 세월이 흐르면서 매매가가 오르면 아이에게 종잣돈이 되고, 아이가 주식에 투자하는 계기를 만들어 줄 수도 있답니다. 그러니 부모 동의 하에 직접 주식을 사고 투자해볼 수 있도록 지도해주세요. 우량주 주식을 한 주 사고, 신문 경제면이나 인터넷으로 주식 시세를 확인하는 방법을 알려줘서 아이 스스로 찾아보게 하는 거예요. 명절마다 한 주씩 사보자고 권하는 것도 괜찮아요.





아이 명의의 통장이 있더라도 교육비나 여행비 마련 용도의 적금 통장을 따로 만들어 주세요. 부모의 도움으로 함께 통장을 채워 나가되, 아이에게 저축 목표를 알려주고 일정 부분을 담당하게 하는 거예요. 이는 목돈을 만들면서 아이의 저축 습관도 바로잡는 방법이에요.


세뱃돈을 첫 불입금으로 잡고 매달 적금을 붓는 것도 좋은 방법이에요. 명절이나 생일이 낀 달 등 아이에게 목돈이 생기는 달에는 아이가 적금을 붓고, 나머지 달은 부모가 붓는 것이죠. 이때 아이 용돈 중 일정 부분을 불입금에 보태게 하세요. 매달 얼마를 저금할 수 있는지 아이와 상의해 결정하는 것이 좋답니다.





어린이와 청소년이 직접 가입할 수 있는 어린이용 펀드에 투자할 수도 있어요. 어린이 펀드는 가입자를 대상으로 경제 관련 교육과 경제캠프, 기업 방문 등 금융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부가 서비스가 있고, 아이 명의로 가입하면 증여 세금 면제 혜택도 누릴 수 있어요.


펀드는 투자를 전문으로 하는 금융 회사에 돈을 맡기고 자금에 대한 수익을 받는 금융상품임을 설명해 주고, 때에 따라서는 원금을 까먹을 수 있지만 기대 수익이 크다는 것을 알려주세요. 일단 가입한 다음에는 당장의 수익률에 연연하지 말고, 경제교육 등의 부가 서비스를 알뜰히 활용해보는 것을 권해드려요. 이렇게 몇 달간 운용해보다가 다른 펀드로 갈아탈 수도 있어요.



이렇게 세뱃돈으로 시작할 수 있는 경제교육 방법을 소개해드렸는데 잘 살펴보셨나요? 마지막으로, 앞서도 말했지만 아이의 세뱃돈으로 경제교육을 시작할 때는 강압적인 태도보다는 저축의 가치를 설명하고 아이 스스로 납득하고 동의할 수 있도록 충분한 대화를 나눈 뒤 시작하시길 바라요.

by 대교 2018. 2. 19. 09:00
  • 한윤경 2018.03.07 14:14 ADDR EDIT/DEL REPLY

    설세뱃돈가지고 은행같이 가는거 좋은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