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KYO 오늘의 세상

 

가정에서 지켜야 할 안전 수칙 알아보기 

 

 

 

어린이들은  체표면적이 넓기 때문에 같은 화상의 넓이라도 어른보다 위험성이 높으며,

아이들의 화상은 어른들의 부주의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가 가장 많은데요~

특히 정수기 물, 전기포트, 뜨거운 국물 등 액체에 의해 소아화상이 가장 많이 일어날 수 있답니다!

그럼 우리 아이를 위해 가정에서 지켜야 할 기본 안전 수칙들을 자세히 알아보도록 해요^0^

 

 

 

대교  오늘의 세상

안전 수칙 알아보기 

 

  부엌에서 지켜야 할 안전 수칙

 

집에서 생기는 화상의 대부분은 부엌에서 많이 일어나는데요. 이를 대비하여 부엌에 아이가 출입하지 못하도록

울타리 등을 설치해두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전기포트는 아이 손에 닿지 않는 곳에서 사용하며 쓰고 남은 뜨거운

물은 꼭 버려야 합니다. 아이가 전기선을 잡아당겨 뜨거운 물이 쏟아졌을 경우에는  화상을 입을 수 있으며

범위가 넓은  심한 화상을 입을 수 있으니 꼭 주의하셔야 해요.  

 

 

  욕실에서 지켜야 할 안전 수칙

 

가정에서 온수기나 연수기를 사용하는 경우 물 온도가 일정하게 유지되지 않기 때문에 씻는 도중 아이가 화상을

입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찬물을 사용하게 되도 갑자기 뜨거운 물이 나와 화상을 입게 되는 경우도 있는데요~

아이를 씻길 때는 샤워기를 사용하여 씻기는 것을 피하는 게 좋습니다. 또 욕조에서 목욕 시 수도꼭지 부분은 마른

수건으로 감싸 주셔야 하는데요. 자칫 뜨거워진 수도꼭지와 아이 피부가 접촉했을 시 화상을 입을 수 있기 때문

입니다. 

 

 

 

 

  방에서 지켜야 할 안전 수칙

 

방의 경우 전기 기기들이 많이 있는 곳이기도 한데요~ 다리미를 쓰고 난 후에는 아이가 출입할 수 없는 곳에 두고

열을 식히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전선을 잡아당겨 다리미가 떨어지면 아이 얼굴, 팔, 다리 등에 화상을 입을 수

있기 때문이죠. 특히 헤어 드라이기, 고데기 등을 쓰고 난 후 방에 보관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쇠 부분이 달구어져

있어 아이들이 무심코 만지다 화상을 입을 수 있어요.

Tip: 전기 기기에 의한 화상은 상처가 깊을 수 있으니 꼭 주의해주세요!  

 

 

 

 

 

 

 

 

 

by 대교 2014. 10. 17. 1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