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슬이 서 말이라도 꿰어야 보배'라는 속담처럼 비문학 독서가 아무리 중요하더라도 닥치는 대로 읽기만 해서는 효과를 보기가 어렵습니다. 따라서 글을 구조화해 머릿속에 확실히 정리하고, 이를 바탕으로 통합 글쓰기까지 할 수 있는 솔루니 교과포럼 심화과정이 정답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오늘은 비문학공부법을 알려주는 솔루니 교과포럼 심화과정을 소개해 드릴게요.


 

 

 

 

 

솔루니 교과포럼 심화과정은 매월 통합사회, 통합과학의 핵심 개념 중에서 통합 주제를 선정해, 이와 관련한 책과 교과통합 신문을 읽고 독해와 글쓰기 활동을 하는 프로그램입니다. 선정 책의 92%가 초등 고학년 눈높이에 맞춘 인문고전 및 과학의 비문학 도서로, 다양한 주제의 비문학 읽기가 가능합니다.


도서는 초등 5, 6학년과 중학교 학습 연계 도서, 교과서 수록 도서 중에서 선정하는데요, 《유토피아》, 《백범일지》, 《다윈 진화론으로 생명의 신비를 밝히다》, 《아이, 로봇》, 《공자님, 나를 알면 뭐가 바뀌나요?》 등의 도서는 비문학 읽기에 익숙지 않은 아이의 독서 경험을 넓혀주며, 교과 학습은 물론 글쓰기의 배경지식도 늘려줍니다.

 

 


 

 

교과포럼 심화과정은 매월 문·이과 통합 글쓰기를 할 수 있는 월별 주제를 제시하고, 이와 관련한 인문사회 도서와 과학기술 도서를 고루 접하게 됩니다. 예를 들어 ‘자연환경과 더불어 살아가는 방법은 무엇일까?’라는 월별 주제를 제시하고, 인문사회 도서는 《월든》, 과학기술 도서는 《지구에서 제일 멋진 집, 에코 하우스》를 읽어본 다음 통합한 글쓰기를 해보는 것이지요.

 

특히 주제는 아이가 직접 판단할 수 있는 구체적인 것으로 정한 것이 특징인데요, ‘미래는 유토피아일까, 디스토피아일까?’, ‘인간은 로봇과 어떻게 살아가야 할까?’, ‘내가 만약 회사를 만든다면?’ 등의 주제를 제시해 문·이과 통합 사고를 하는 가운데 자유롭게 자신의 생각을 펼쳐 글을 쓸 수 있습니다.

 

 

 

 


교과포럼 심화과정은 비문학 글의 주요 부분을 꼼꼼히 독해해 머릿속에 지식을 구조화할 수 있도록 했는데요, 구조화된 지식은 통합적 글쓰기로 귀결됩니다. 교과통합 신문과 선정도서 두 권을 읽는 1~3주차에는 읽기 자료의 내용을 발췌해 핵심어를 찾는 ‘키워드 독해’와 본문을 읽으며 중심 내용을 파악하는 ‘구조 독해’를 통해, 자료의 핵심을 파악하고 지식을 탄탄하게 구조화하는 활동을 합니다.

 

통합 글쓰기를 하는 4주차에는 그 동안 배운 것을 바탕으로 자신의 의견을 정리한 다음 토의토론을 하면서 주장과 반론 등을 정리해 보며, 그 다음 월별 주제를 상기하며 주제가 드러나는 글쓰기를 합니다.

 

이처럼 단계적으로 글쓰기에 접근하기 때문에 통합논술에 자신감 있게 대비할 수 있어 학교 서술형 및 수행평가에 도움이 됩니다.

 

 

 

 

 

 

 

학습 대상 : 초등 5~6학년
월 회비 : 109,000원
학습 기간 : 12개월 (48주)
수업 방식 : 1 대 1 또는 4~6명 그룹 학습
월 제품 구성 : 교과통합 신문 1호, 도서 2권, 통합활동 책 1권

 

 

지금까지 비문학공부법 알려주는 솔루니 교과포럼 심화과정을 소개해 드렸는데요, 통합 사고력과 표현력을 키워주는 솔루니 교과포럼 심화과정으로, 우리 아이의 교과지식은 물론 통합사고와 통합적 쓰기 실력까지 향상시켜주세요~!

 

 



 

 

 

 

 

 

 


by 대교 2016. 12. 21. 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