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몸의 70%를 구성하고 있는 물. 물은 생존에 있어 가장 중요한 요소예요. 물은 체내에서 몸 전체를 순환하며 산소를 운반하고 신진대사를 도울 뿐만 아니라 체온을 조절하고 노폐물을 배출해 몸에 독소가 쌓이는 것을 방지해주는 등, 건강을 지키고 생활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해요. 따라서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하루 적정량의 물을 꼭 섭취해줘야 하는데요, 이러한 물도 '마시는 방법'이 다 다르다고 해요. 그럼 오늘은 물을 조금이라도 더 건강하고 똑똑하게 마시는 방법을 살펴볼까요?







건강하게 물마시는방법 그 첫 번째 단계는 하루 적절 수분 섭취량을 알고 지키는 것에 있어요. 세계보건기구가 권장하는 하루 물 섭취량은 1.5~2ℓ로 200mL 컵으로 약 8~10잔 정도예요. 체중에 따라, 물의 대사능력에 따라 물 섭취량을 달리해야 한다고도 말하지만 일반적으로 하루 8~10잔 정도면 적당해요.






하루 수분 섭취량을 채우기 위해 어떤 분들은 한 번 물을 마실 때 지나치게 많은 양의 물을 마시는 분들도 계세요. 하지만 한꺼번에 0.5ℓ 이상의 물을 마시면 소변을 걸러내는 콩팥에 무리를 줄 수 있어요. 또, 저나트륨혈증에 발생해 구역질이나 두통, 현기증 등의 증세를 유발할 수 있답니다. 물은 1시간 간격으로 한 번에 200㎖ 정도로 마시는 것이 적당해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공복에 마시는 물은 건강에 도움이 된답니다. 잠자는 동안 빠져나간 몸 속 수분을 보충해주고, 소화기관을 가볍게 자극해 움직이게 하기 때문이에요. 특히 장은 수분이 충분해야 원활하게 운동을 하는데요, 물 1잔을 마신 뒤 아침식사를 하면 소화가 잘 되고 변비를 막는데 효과적이에요.







식사 직전에 물을 너무 많이 마시면 위액에 있는 소화 효소의 기능이 약해질 수도 있어요. 따라서 식사 전에는 30분 이전에 물을 마시는 것이 좋아요. 이때 너무 차갑거나 뜨거운 물은 소화기관을 자극하므로 20~25℃의 물을 천천히 마셔주세요.







카페인이 포함된 커피나 차와 탄산음료, 에너지음료, 주스는 이뇨작용을 촉진시켜 체내의 수분을 빼앗아가요. 수분을 보충하는 게 아니라 오히려 마신 양의 1.5~2배 정도의 수분을 소변으로 배출시키게 된답니다. 이때, 몸 속에서 수분이 빠져나간 만큼 물을 마셔야 탈수 현상이 발생하지 않아요. 만약 커피를 한 잔 마셨다면 마신 커피 양의 1.5배에 달하는 물을 섭취해 주세요.






만약 물을 마시는 습관이 들지 않았다면 스케쥴을 정해두고 시간에 맞춰 마시는 것도 좋은 방법이에요. 요즘에는 수시로 물을 마실 시간을 알려줘 하루 2ℓ의 물을 나눠 마실 수 있도록 도와주는 '물 마시기 어플'도 있는데요, 이를 이용해 시간마다 물을 마셔보세요.




이렇게 건강하게 물마시는방법을 두루 소개해드렸는데 잘 살펴보셨나요? 간단한 방법들인 만큼 기억해두시고 물 마시는 습관을 들이면 더욱 좋겠죠?! ^ㅡ^


by 대교 2018. 4. 16. 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