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교 공식블로그를 찾아주신 여러분, 안녕하세요! 요즈음 연말연시 잦은 회식과 야근으로 인한 역류성식도염 환자들이 늘고 있어요. 그래서 오늘은 직장인들에게서 가장 잘 발병하는 위장 질환 중 하나인 역류성식도염은 어떤 병인지 짚어보고, 병증을 악화시키는 음식들을 살펴보려 해요.







역류성식도염은 위액이나 위산, 위의 내용물 등이 식도로 역류하면서 발생되는 식도 염증과 이로 인한 여러 가지 불편감을 총칭하는 질환이에요. 점액질의 보호막으로 덮여 있는 위와는 달리, 식도는 위산에 취약한 기관이에요. 때문에 위산과 위의 내용물이 식도로 역류하면 염증과 상처가 더욱 쉽게 발생한답니다. 속이 쓰리거나 화끈거리고, 위액이 자주 올라오면서 신트림이 나오는 것이 전형적인 증상이에요. 이 외에도 만성적인 기침과 목의 이물감, 후두염으로 갑자기 목소리가 변하는 경우에도 역류성식도염을 의심해봐야 해요. 위산으로 인해 후두가 약해져 상처를 입을 수 있기 때문이에요.


이러한 역류성식도염은 소화불량 또는 소화기 질환으로 오인되기 쉬운데요, 때문에 잘못된 약을 먹거나 치료 시기를 놓쳐 병을 키우는 분들이 많아요. 따라서 약을 먹어도 증상이 빨리 잡히지 않는다면 역류성식도염에 대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이와 관련된 검사를 받아보시는 것이 좋아요.








역류성식도염을 앓는 분들이 피해야 하는 대표적인 음식으로는 밀가루 음식, 맵고 짠 음식, 기름진 음식 등이에요. 특히 밀가루로 만들어진 음식을 지속적으로 먹다 보면 위에 부담이 되고 위산의 과다한 분비를 촉진하기 때문에 병세를 더욱 악화시킬 수 있어요. 튀긴 음식 또한 위벽을 자극하는 데다, 이러한 음식을 섭취한 후에 역류하게 된다면 식도에 미치는 자극의 강도가 심해 식도염 증상이 더욱 악화된다고 해요. 지나치게 뜨거운 음식과 탄산음료, 커피 등도 피하시는 것이 좋아요.


특히 술은 위액이 거꾸로 흐르지 않도록 식도와 위장 사이의 통로를 조여주는 괄약근을 느슨하게 만들어요. 때문에 지나친 음주 또한 반드시 자제해야 해요.







반면, 역류성식도염에 좋은 음식은 찌거나 데친 채소 또는 과일, 살코기 등을 꼽을 수 있어요. 비타민B가 풍부해 소화를 도와주고 효소 분비를 높여주는 시금치와 속쓰림 증상을 개선해주는 마, 산도가 낮고 자극이 적어 속쓰림 증상이 있을 때 통증을 완화시켜주는 바나나 등이 대표적인 좋은 식품이에요. 알로에도 역류성식도염을 앓는 분들이 드시면 좋은 식품인데요, 알로에는 식도의 염증을 억제하고, 위벽과 식도에 진정 작용을 도와준답니다. 





이 외에도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있으면서 가장 효과가 좋은 식품을 손꼽아보자면 양배추가 있는데요. 양배추에 함유된 비타민U 성분은 위장 점막을 강화해주고 상처난 점막의 재생을 촉진하는 역할을 해요. 또, 양배추의 비타민K 성분은 출혈을 막아주는 지혈 효과가 있어 식도염 증상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된답니다. 양배추의 풍부한 섬유질은 천연소화제와 같은 역할을 해 음식물의 역류를 방지해줘요.





이 외에도 브로콜리, 꿀, 마늘, 상추, 배, 등의 식품이 효과적이니 참고해 주세요. 한편, 채소와 과일류라고 해도 토마토, 포도, 파인애플 등은 오히려 위를 자극하여 속쓰림 증상을 유발한다고 하니 피해주시길 바라요. 또, 강한 산성을 띠는 오렌지나 레몬 등의 과일도 속쓰림 증상을 유발할 수 있으니 주의해 주세요.








역류성식도염은 몸을 눕거나 구부려서 위 내용물이 식도와 가까워질 때, 과식으로 위의 내용물이 넘칠 때 나타나기도 해요. 복부비만도 무시할 수 없는 위험 요인인데요, 복부 지방이 복부 압력을 높여 위 내용물을 식도로 밀어내기 때문이에요. 때문에 복부 비만이 심한 분들은 다이어트를 하시면 어느 정도 증상을 완화하는 데 효과를 보실 수 있어요. 





가장 좋은 방법은 평소 역류성식도염의 발병 조건을 최소화하는 것인데요. 음주와 흡연, 과식을 지양하고 평소 술과 튀김, 자극적인 음식을 멀리하는 편이 좋아요. 또, 식후에 바로 눕거나 자는 습관을 지니고 있다면 이 또한 고치셔야 해요. 식후 소화가 잘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소 2~3시간 후에 수면을 취해야 하며, 누워서 휴식을 취하더라도 등 밑에 베개를 받치는 등 상체를 최대한 일으켜 세우는 자세를 유지하는 것이 좋아요. 취침 직전에는 물을 많이 마시지 말고, 엎드려서 자는 자세는 피하도록 해 주세요. 



대부분의 역류성식도염은 진단 당시 치료가 쉽지만, 꾸준히 관리해야 하는 질환이에요. 재발도 많을뿐더러 만성화되기 쉽기 때문이에요. 역류성식도염은 보통 위산의 분비를 억제하는 약제를 사용하여 치료하지만, 식습관이나 생활습관을 교정 또한 지속적인 약제 복용과 재발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줄일 수 있으므로 평소 식습관과 생활습관을 잘 지키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는 사실을 기억해 주세요!





<대교 공식 SNS 채널이 더 궁금하다면?>


   


by 대교 2018.12.31 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