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친구들과 함께 모처럼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충북 제천으로 말이죠. 청풍호 위에 그림같은 펜션에서 지내니  기분까지 상쾌해지는 여행이었습니다. 저녁을 먹고서친구들과 기분좋게 TV시청을 했지요. 요즘 인기의 '코미디빅리그'가 하더군요.  그냥 일상적인 코미디프로그램이겠지~~ 하면서 넘길려고 했지만, 어느순간 친구들과 함께 TV속으로 들어가고 있는 저를 발견합니다.


양세형, 박규선, 이용진의 라이또~! 이들은 '게임폐인'의 코너 출연개그맨들입니다.
온라인 게임을 통해서 만나게 되는 이들.. 처음에는 얼굴도 모르며 온라인상에서의 아이디로 서로 마주하게 되지만 pc방에 모였있을땐 정말 다양한 사람들이 되더군요. 단순 게임속에서 사용되는 기술과 스킬을 현실에서도 행하면서 웃음을 주는 코너인데, 문득 이런 생각을 해봅니다.
'과연 우리의 아이들도 저러지 않을까??'


지금은 이런 기사가 잘 나오지는 않지만, 예전에는 (모 온라인 게임 중독자가 우발적으로 부모를 해하다, 죽이다... 등등) 기사가 있었지요.. 과연 어느정도 중독이길래, 폐인이길래 저정도 일까요? 물론 저역시도 스타크래프트와 포트리스 등에 환장을 했었지요. 정말 중독이더군요. 하루에 12시간가까이 게임을 해본 적이 있거든요.


우리의 아이들은 학교 성적에 의한, 친구들과의 따돌림, 외로움등을 온라인게임으로 많이 해소를 하고 있습니다. 말투도 거칠어지고, 심지어 전쟁오락을 따라하기도 합니다. 섬뜩할 정도로 말이지요.

'우리아이는 아니겠지?' 라고만 생각할 일이 아닙니다.


우연히 기사를 보았습니다.

"교실속 내 자리는?"이라는.. 절대공감한다는 만화책, 게임폐인은 어디나 꼭 있더란.. 기사 입니다.
물론 게임자체가 잘 못 되었다 할 수는 없지요. 하지만 아이들은 절제력이 상당히 많이 부족하지요. 그리고 표현도 심하게 합니다. 오랜시간 게임을 하기도 하고, 온라인상 상대방이 보이지 않는다고 하여 입에 담지 못한 욕들도 합니다. 가끔 pc방에 가게 되면 엄청 떠들기도 하죠. 그럴때마다 아이들의 분화구가 이곳 pc방인가.. 하는 마음을 가져봅니다.


부모님들의 조그마한 관심이 아이들을 학업으로, 올바른 길로 인도해 줍니다.

시간이 부족하다구요? 그럼 주말을 이용해서 아이들과 함께 교외로 바람을 쐬러 잠깐 다녀오셔도 좋습니다. 겨울축제가 한창이니 아이들에게 축제의 모습을 보여주시기 바랍니다.  산천어, 송어, 빙어등 을 낚을 수 있는 체험을 하게 해보세요. 게임에서 느낄 수 없었던 그 기분을 느끼게 할 것입니다.


끝으로 교실에서 우리아이들의 자리 사진을 올립니다. 내 아이는 어디에 앉아 있을까요?
자리 배치에 깔려진 의미를 희화해 분석한 것이라고 하니..씁쓸하지만 너무 심각하게는 보지 말아주세요..


by 대교 2012. 1. 11. 12:30
  • 복돌이^^ 2012.01.11 12:41 ADDR EDIT/DEL REPLY

    음....뭔가 씁슬한 사진이네요..자리 사진은...음....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대교 2012.01.11 12:49 신고 EDIT/DEL

      자리사진~인터넷에서 무척 화제가 된 사진이라고 하네요. 자리 배치에 깔려진 의미를 희화해 분석했다고 하는데.. 정말 참.. 씁쓸하죠...

  • 롤패 2012.01.11 13:39 ADDR EDIT/DEL REPLY

    이번 기사는 좀 썸득한데요?
    아이들이 있는 부모 입장이라 그런 느낌이 들었던거 같습니다.
    아...사회적으로 아이들이 자립할 수 있는 시간동안 부모들이 돌볼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되면 얼마나 좋을까
    잠시 생각해 봅니다.

    • 대교 2012.01.11 14:38 신고 EDIT/DEL

      저 역시 게임으로 인한 아이들의 문제를 보고서 썸뜻한 생각이 들었어요. 그리고 그들이 하는 게임도 살펴봤었는데, 그 잔인함에 정말 깜짝 놀랐었어요:
      휴.. 그러게 말이예요. 정말 아이들이 자립하기 전까지 부모님들이 돌 볼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되었으면 좋겠는데.. 주변을 보면 그게 참 어렵게 느껴지네요.

  • 신기한별 2012.01.11 14:20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이들이나 청소년들은 절제를 제대로 못하니 성인보다 게임에 더 빠지는 것 같아요.

    • 대교 2012.01.11 14:39 신고 EDIT/DEL

      맞습니다. 정말 청소년들의 게임 중독 현상을 보면 너무 안타까워요. 그 시간에 할 수 있는 것들이 많은데, 마치 홀리듯 게임에민 몰두 하는 모습을 보면.....

  • 생활의 달인 2012.01.11 14:30 신고 ADDR EDIT/DEL REPLY

    게임중독이 생각보다 심각한 문제인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대교 2012.01.11 14:40 신고 EDIT/DEL

      네~ 정말 사회적 개입이 절실하게 필요 할 정도로 심각한 것 같아요. 말 뿐이거나 형식적인 제도가 아닌 정말로 아이들을 위한 제도가 필요한데 말이죠...

  • 카라 2012.01.11 14:51 ADDR EDIT/DEL REPLY

    정말 요즘에는 게임에 중독된 아이들이 많은것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

    • 대교 2012.01.11 15:31 신고 EDIT/DEL

      얼마 전에 프른티하러 pc방을 갔었는데, 그 어두운 곳에서 게임에만 몰두하고있는 아이들을 보니 안타깝더라고요:: 정말 게임에중독 된 아이들이 너무 많아요::

  • 착한연애 2012.01.11 17:45 ADDR EDIT/DEL REPLY

    간혹 게임방을 가곤하는데... 저는 게임보다는 아이들 욕부터 어떻게 했으면 좋겠어요

    • 대교 2012.01.11 18:30 신고 EDIT/DEL

      아.. 맞아요. 욕도 정말 심각하죠 ㅠ
      얼마 전에 버스 정류장에 서있는데 아이들 입에서 나오는 욕들이 화나서 하는 욕이 아니라, 그냥 일상 대화에서도 마구 튀어나오더라고요. 아주 자주 말이죠:::

  • 핑구야 날자 2012.01.11 18:11 ADDR EDIT/DEL REPLY

    약속을 하면서 아이들과 조율을 하고 있답니다.

    • 대교 2012.01.11 18:31 신고 EDIT/DEL

      너무 좋은 방법 같아요^^ 아이들한테 무조건 하지마라! 가 아니라 약속을 하고 정해진 시간만큼만 게임하면 확실히 조절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 주리니 2012.01.11 20:27 ADDR EDIT/DEL REPLY

    우리 아이도 차츰 그렇게 돼 가는 것 같아 수위 조절이 필요해요.
    주말만 하게끔 해줬는데 방학이 되니 좀더 자유로워져서...
    그래서 거칠어져 가는 듯도 합니다. 조심해야겠네요.

    • 대교 2012.01.12 17:55 신고 EDIT/DEL

      확실히 게임에 몰두하면 아이들이 거칠어지고 성격이 급해지는 것 같아요. 정말 수위 조절이 필요한 것 같아요. 그래도 옆에서 주리니님처럼 부모님이 조절해주면 좋은데 그렇지 못하는 아이들은... 정말 심각성이 크죠

  • 와이군 2012.01.12 17:30 ADDR EDIT/DEL REPLY

    5살밖에 안된녀석이 핸폰잡으면 게임만 하길래 요즘은 안주고 있습니다.
    빠지면 너무 몰두하더라구요.

    • 대교 2012.01.12 17:56 신고 EDIT/DEL

      잘하신 것 같아요. 아이가 아직 어려서 혼자 판단을 하지 못하고 조절을 못하는 것 같아요. 정말 부모님의 역할이 큰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