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왜 매 방학 때마다 원대한 계획을 세우는 것일까요? 남이 하니까 어쩔 수 없이, 시키니까 어쩔 수 없이 계획을 세우는 건가요? 왜 달성하지도 못할 큰 계획을 세우는 것일까요? 그것은 아마도 이전에 자신이 부족했다고 느꼈기 때문일 것입니다.

현재 자신의 목표와 과거의 나를 비교해 보니 차이가 너무나 크고, 그것을 메우기 위해선 원대한 계획이 필요했던 것입니다. 그리고 당연히 그 계획을 달성하지 못하게 되겠죠. 또한 달성하지 못할 원대한 계획에 짓눌려 하루를 후퇴하기 시작하고 결국, 그 계획은 실행할 수 없다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그래서 자포자기하게 되고, 슬럼프에 빠지고 다시 계획을 세우는데요. 이러한 과정을 반복하게 되고 항상 그 뿐입니다.


계획표는 할 수 없는 것을 만드는 것이 아니라, 할 수 있을 만큼 세우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여러분도 이번 겨울방학 계획표를 만들어 놨다면 다시 한번 확인해 보고, 아직 계획표를 만들지 않았다면 다음을 참고해서 만들어보시기 바랍니다.

지금 내 모습에 근거한 현재의 계획, 그리고 단기적인 계획을 세우세요.
겨울방학 계획표를 짤 때 학생들은 현재의 나를 근거로 계획을 세워야 합니다. 그리고 가능한 단기적으로 계획을 세우세요. 예를 들어 2주 정도의 계획을 세워보는 것입니다. 2주 동안 계획표 대로 움직였다면 2주 후에 자신은 조금 변해있겠죠. 그럼 또 그 모습에 맞춰 2주 후의 계획을 세우는 것입니다.

만약 한 달, 두 달의 장기간의 계획을 세운다면 자신과 타협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 뿐입니다. “오늘은 좀 쉬고 내일 해야지”라든가, “빨리 끝내놓고 남은 날은 놀아야지” 등의 자신과의 타협을 만들죠. 계획을 세울 때는 현재의 모습에 근거한 당장의 계획과 이번 주의 계획 등 가능한 단기적으로 설정하세요.


또한 그 계획은 매우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것이 좋습니다. 매 시간, 매 순간 내가 무엇을 해야 하는지 구체적으로 완벽하게 파노라마처럼 머릿속에 떠올리고 그대로 실천하는 것이죠. 

매일 매일 반성하세요.
하루의 일과를 마치고, 잠자리에 들기 전 항상 오늘의 나를 반성하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 좋은데요. “오늘은 놀았으니 내일은 열심히 하자”는 반성이 아닌, 매일 반복되는 넋두리일 뿐입니다. 반성은 오늘 하기로 했던 일을 못했던 것 등의 대한 구체적인 모습을 떠올리는 것입니다.

내일의 계획도 마찬가지겠죠. “열심히 하자”라는 말은 누구나 할 수 있는 말이에요. 어떤 공부를 어느 정도 하겠다라는 구체적으로 계획하고, 달성하지 못하면 반성하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겨울방학의 한 시간은 위대하다.
겨울방학 계획표를 세우고 하루하루 실행해 나간다면 좀 더 발전된 자신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겁니다. 그렇게 조금이라도 공부를 한 사람은 전혀 그렇지 않은 사람과 차이가 있습니다. 동일한 시간을 공부하더라도 그 깊이와 폭이 완전히 다르죠. 특히 겨울방학의 한 시간, 혹은 하루는 지난 계절, 지난 학기의 하루와는 전혀 다르다는 사실!!

이번 겨울방학이야말로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계획표를 잘 짜고 맞춰서 움직여 보도록 하세요. 그렇다고 매일 같이 매 시간을 공부에 매달려서 생활하라는 것은 절대 아닙니다. 조금을 하더라도 계획에 맞추고 구체적으로 진행하라는 것이죠^^

 


 

by 대교 2012. 1. 5. 12:34
  • 프렌즈 2012.01.05 12:42 ADDR EDIT/DEL REPLY

    무분별한 계획은 안하니만 못한거 같아요..정말 필요한 일도 미루는게 현실이다보니....

    • 대교 2012.01.05 13:43 신고 EDIT/DEL

      맞아요. 정말 무분별하고 지키지 못할 계획들은 안하니만 못하죠^^ 하지만 게획을 세우는건 정말 중요하니~ 실천할 수 있는 것들을 자세하게 구체적으로 세우는게 중요한 것 같아요^^

  • 아레아디 2012.01.05 12:48 ADDR EDIT/DEL REPLY

    정말 실천할 수 있도록 딱딱! 세우는게 중요하죠.ㅎ

    • 대교 2012.01.05 13:44 신고 EDIT/DEL

      실천할 수 없는 계획들을 세우고, 지키지 못하면 오히려 나중에 자책하고 자신감이 없어지는 것 같아요^^ 저말 실천 할 수 있는 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죠^^

  • NNK의 성공 2012.01.05 13:40 ADDR EDIT/DEL REPLY

    너무 맞는 말인것 같습니다~ ㅎㅎ
    과하게 세워두면 실천하기가 힘들겠죠~ ^^

    • 대교 2012.01.05 13:45 신고 EDIT/DEL

      네^^ 사실 학생들 뿐 아니라 어른들도 새해 계획을 세울 때 참고해야 하는 점 같아요 ~^^ 후후 저를 포함해서 말이죠^^

  • 담빛 2012.01.05 14:06 신고 ADDR EDIT/DEL REPLY

    방학 첫 날 계획표 거창하게 세우고 하루도 못 갔던 기억이 나네요^^

    • 대교 2012.01.05 14:50 신고 EDIT/DEL

      후후 아마 많은 분들이 그러셨을 거예요. 저 역시 방학 계획을 세우는건 무척 좋아했어요. 그것도 엄청나고 많은 것들을 할 수 있는 것 처럼 말이죠::: 하지만 매번 실패.계획은 정말 단기적으로 지킬 수 있는 것들을 세우는게 중요한 것 같아요^^

  • 생활의 달인 2012.01.05 14:11 신고 ADDR EDIT/DEL REPLY

    무리한 계획은 빠른 포기를 불러오는 것 같습니다 ^^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대교 2012.01.05 14:50 신고 EDIT/DEL

      맞아요. 그리고 빠르게 포기하게 되면 자책하게 되고, 오히려 계획을 실행하는데 도움이 되지 않죠:: 계획을 세우는 일은 정말 쉬운일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어요^^

  • 하랑사랑 2012.01.05 14:28 ADDR EDIT/DEL REPLY

    해마다 방학때면 원대한 계획을 가득 세워두고
    하루도 제대로 못 지켰던 기억이 나네요.
    지금도 여전히 계획만 열심히 세우곤 한다는...
    그래도...계획을 세우면서 느끼는 포부와 설레임은 항상 좋아요.
    뒷끝도 그럴 수 있음 좋으련만...딸내미는 엄마처럼 키우지 말아야죠 ^^;;

    • 대교 2012.01.05 14:52 신고 EDIT/DEL

      후후 저 역시 지금도 계획만 열심히::
      새해 계획도 열심히 세웠는데 벌써 5일이나 지났는데도 지키고 있는건 몇 개 안되네요. 이 글을 쓰면서 다시 한 번 계획들의 기간을 짧게 잡고 구체적으로 할 것들을 수정해나가고 있어요^^

  • 해우기 2012.01.05 14:42 ADDR EDIT/DEL REPLY

    정말 중요한것이....
    계획은 세우는것보다...실행이 중요하고....
    실천은...조그만 것부터 시작하는 것인데.....

    우리나라는 뭐든 계획서가 거창해야 눈에 드는 세상이다보니...
    그런것들이 아이들에게조차 영향을 주는듯해 아쉽습니다....

    • 대교 2012.01.05 15:14 신고 EDIT/DEL

      아~ 핵심을 찌르신 것 같아요. 우리나라는 정말 그 과정보다는 거창하고 화려한 계획서를 더 눈여겨 보는 편이죠 ㅠ 정말 무의식적으로도 그러넌 것 같아요. 이게 학교에서부터 화려하고 공부 많~~이 해야하는 계획표를 만들게 한데서부터 출발하는 걸까요 ㅠㅠ

  • 주리니 2012.01.05 14:46 ADDR EDIT/DEL REPLY

    올 겨울방학은요...
    자는 시간, 밥 먹는 시간만을 제가 표시하고 나머지 시간은 알아서 배분하랬더니...
    죄다 놀기, 게임하기, 텔레비젼 보기... 제 눈치 찔끔 보다 책읽기 조금 집어 넣은게 답니당~
    그래서 아이들 계획표는 그냥 전시용... 제 계획표대로 아이들을 조종중입니당^^

    • 대교 2012.01.05 15:18 신고 EDIT/DEL

      하하하하 놀기, 게임하기에 주리니님 눈치 쬘끔 보고 책일기~~ 하하하~~ 왠지 아이들~ 계획표 만들면서 머리 많이 썼을 것 같은 생각이 들어요^^

  • 와이군 2012.01.05 15:22 ADDR EDIT/DEL REPLY

    계획표는 거창하게, 방학기간은 줄창 놀고, 마지막 3일만에 숙제다하기...
    딱 요런 코스로 계속 보냈었네요 ㅋㅋㅋ

    • 대교 2012.01.05 17:29 신고 EDIT/DEL

      후후후 대부분의 학생들이 그렇게 방학을 보냈을 것 같아요. 정말 잠깐 논 것 같은데~ 후다닥 방학은 지나가고 숙제는 쌓여 있고~ 말이죠^^:::

  • 하얀잉크 2012.01.05 15:57 신고 ADDR EDIT/DEL REPLY

    방학이 있는 아이들이 마구 부러워지네요. ㅎㅎ
    전 올해 계획이나 세워야겠습니다. 올해 정말 기대되는 한 해입니다. ^^

    • 대교 2012.01.05 17:29 신고 EDIT/DEL

      저 역시 방학있는 학생들이 너무 부러워요 ㅠ 직장인들에게도 방학을!!~^^
      저 역시 올 해 계획을 세우고 조금씩 수정해나가고 있어요^^ 멋진 2012년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 셀프액션 2012.01.05 16:23 ADDR EDIT/DEL REPLY

    계획표 매일 세워놓고 안지켰던 기억이나네요..ㅎㅎ
    지금도 새해 계획 새웠는데 어른이 되서도 불안하다는.. ^^

    • 대교 2012.01.05 17:30 신고 EDIT/DEL

      하하하하 매년 저 역시도 반복해서 계획하고 안지킨 것을 후회하고~ 있어요. 하지만 이 번에는 계획 욕심을 조금 줄이고 실천 할 수 있는 것들로 채울 수 있는 2012년이 되었으면해요^^

  • 너돌양 2012.01.05 20:20 ADDR EDIT/DEL REPLY

    잘 보고 갑니다. 남은 하루 편안히 보내세요

    • 대교 2012.01.06 09:50 신고 EDIT/DEL

      너돌양니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 Zoom-in 2012.01.05 20:32 ADDR EDIT/DEL REPLY

    많은 걸 하기보다 할 수 있는 만큼의 계획을 세워,
    계획대로 했다는 자신감을 갖는 소중한 경험이 중요하겠지요..

    • 대교 2012.01.06 09:51 신고 EDIT/DEL

      맞아요. 정말 욕심을 부리기 보다는 말씀하신 것처럼 할 수 있는 만큼 게획을 세워서 실천하며 성취감을 느끼는 것이 더 좋은 것 같아요^^

  • 푸샵 2012.01.05 20:34 신고 ADDR EDIT/DEL REPLY

    하하하하....국민학교.(아 새로워라!~ ) 시절이 생각납니다.
    원대했던 계획과 방학숙제......뒤로 하고 열심히 산과 바다 저수지, 놀이터(집앞에 있거나 가까이 있었음)
    를 정신없이 놀다가 들어왔던 기억이....그리고 방학이 끝날즈음에 부리나케 숙제하고 했던 생각이 납니다.
    이런 부분에서는 음...개인적으론 더 좋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드는 반면...부모님이 가끔 꼼꼼히
    체크해서 계획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좋을 것 같다는....방학 발미에 밀린 일기 쓰고
    채집하고, 탐구생활 하느라...혼이 빠졌던 지억이 새록새록~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대교 2012.01.06 09:54 신고 EDIT/DEL

      아~ 국민학교^^ 저 역시 국민학교를 다니던 중에 초등학교로 바뀌어서~ 뭔가 어색하고 그랬던 기억이 ㅎㅎㅎ
      하하하 그리고 방학 말미에 밀린 일기~ 정말 그 때는 날씨 쓰는게 제일 힘들었죠^^:: 인터넷이 발달 된 것이 아니라 예전 날씨를 기억 할 수도 없고::

    • 푸샵 2012.01.06 09:59 EDIT/DEL

      정말 제일 고생했던 게 날씨였네요..기억못해서...그러고보니. ㅋㅋㅋ

  • 드래곤 2012.01.05 21:18 ADDR EDIT/DEL REPLY

    아이들이 읽어봐야할 내용이네요 ^^

    • 대교 2012.01.06 09:55 신고 EDIT/DEL

      네^^ 아이들에게 도움이 되는 정보였으면 좋겠어요^^

  • 2012.01.06 00:06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대교 2012.01.06 09:56 신고 EDIT/DEL

      에고, 몸살기운이 있으시군요 ㅠ 주말에 푹 쉬셔야해요~
      월요일날 다시 건강하신 모습으로 만나 뵙길 바랄게요^^

  • Hare's 2012.01.06 02:38 신고 ADDR EDIT/DEL REPLY

    저도 방학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ㅎㅎㅎ편안한 밤 되세요 !

    • 대교 2012.01.06 09:58 신고 EDIT/DEL

      저도요~^^ 방학 너무 원해요^^ 후후후~